광주극장 아트바캉스,休 16일~21일

황해윤 nabi@gjdream.com | 2019-08-08 16:53:44

원래대로크게보기

스크린으로 만나는 예술 장르 다큐 7편
위대한 발자취 아티스트 다룬 다큐 5편

광주극장에서는 다양한 예술분야에 확연한 족적을 남긴 아티스트와 문화예술 전반에 영향을 끼친 시대의 아이콘을 다룬 다큐멘터리를 만날 수 있는 기획전 ‘광주극장 아트 바캉스, 休’를 16일부터 21일까지 개최한다.

세계에서 가장 비싼 작가, 존재 자체가 하나의 장르가 된 현대 미술의 거장 ‘데이비드 호크니’의 젊은 시절부터 현재까지의 모습을 전부 담고 있는 다큐멘터리 ‘호크니’, ‘좋은 디자인의 10가지 원칙’을 통해 20세기 산업디자인의 역사를 바꾼 독일의 디자이너 디터 람스에 대한 다큐멘터리 ‘디터 람스’, 흙과 돌 그리고 바람을 통해 한국의 미를 드러낸 재일한국인 건축가 ‘이타미 준’의 일대기를 담은 ‘이타미 준의 바다’, 이름 자체가 장르가 되어버린 프렌치 거장 셰프 ‘알랭 뒤카스’가 베르사유 궁 안에 최초로 레스토랑을 열기까지의 2년간의 여정을 담은 ‘알랭 뒤카스:위대한 여정’, 세기의 디바, 마리아 칼라스의 오페라보다 드라마틱했던 인생과 사랑, 그리고 음악을 담은 ‘마리아 칼라스:세기의 디바’ 등 5명의 예술가들의 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다.

‘모두를 위한 더 나은 세상’을 꿈꿨던 예술종합학교 바우하우스의 100년과 그 신념을 이어가는 현대의 예술가들의 이야기를 담은 다큐 작품 ‘바우하우스’와 ‘재즈 음악의 정수’로 80년 역사를 자랑하는 뉴욕의 대표적인 재즈 레이블 ‘블루노트’의 모든 것을 담은 뮤직 다큐멘터리 ‘블루노트 레코드’를 통해 찬란한 역사와 빛나는 유산을 만나볼 수 있다.

또 이번 기획전 기간 동안 KBS 클래식FM ‘재즈수첩’의 진행자이자 재즈 칼럼을 25년 동안 써온 황덕호 재즈 평론가의 토크가 19일 오후 7시20분 ‘블루노트 레코드’ 상영 후 마련된다.

재즈 관련 다섯 권의 저서와 네 권의 번역서를 출간한 재즈 ‘덕후’ 황덕호 평론가가 들려주는 재즈의 명가 블루노트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재즈 뮤지션에 대한 이야기로 관객들을 재즈의 매력으로 안내한다.
문의 062-224-5858 광주극장 네이버 카페 http://cafe.naver.com/cinemagwangju
황해윤 기자 nabi@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보기


댓글 0 |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