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광주 7일 ‘첫눈과 강추위’

김현 hyun@gjdream.com | 2018-12-07 07:00:00

원래대로크게보기


 7일 광주와 전남지역에 2~5cm 가량 첫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된다. 다만, 강추위도 함께 오겠다.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금요일인 7일 광주와 전남지역은 북서쪽에서 확장하는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을 받겠다.

 이에 따라 구름많고 새벽부터 서해안과 일부 내륙에 가끔 눈이 오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오전에 눈이 내리다 낮에 그친 뒤 저녁시간부터 다시 눈이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토요일인 8일 새벽까지 2~5cm의 적설량을 보일 것으로 예보됐다.

 광주기상청은 “전남서해안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려 쌓이는 곳이 있겠으니, 비닐하우스 등 시설물관 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와 함께 강추위가 찾아오겠다. 6일 밤부터 기온이 뚝 떨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매우 낮은 추위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7일 광주전남 대부분지역이 아침 최저 영하권으로 떨어지겠다. 주말엔 더 기온이 내려가 영하 6도 안팎까지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추위는 월요일까지 계속되다 화요일인 11일 또 한차례 눈이 내리면서 추위가 소강될 것으로 예상된다.

 7일 낮 최고기온은 광주가 1도, 나주 1도, 목포 3도, 순천 2도, 광양 2도, 여수 2도, 흑산도 5도로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광주 -1도, 나주 -2도, 목포 0도, 순천 0도, 광양 0도, 여수 0도, 흑산도 0도로 예상된다.
김현 기자 hyun@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보기


댓글 0 |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