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
문화
전체보기

뉴스홈

전남지역 자연휴양림들 인기

채정희 goodi@gjdream.com | 2013-07-09 07:00:00

원래대로크게보기

피톤치드·음이온으로 몸과 마음 힐링
 본격적인 여름철을 맞아 피톤치드와 음이온이 풍부한 전남지역 자연휴양림 내 숙박시설인 ‘숲속의 집’과 ‘숲캠핑장’이 몸과 마음을 힐링하는 최고의 휴가지로 떠오르고 있다.

 자연휴양림은 울창한 숲 속에 위치해 나무들이 발산하는 피톤치드와 테르펜이 유해한 병균을 없앨 뿐만 아니라 스트레스를 줄여준다. 계곡 물가에 많이 있는 음이온은 우리 몸의 자율신경을 조절해 진정시키는 등 숲과 계곡에서의 치유 효과는 매우 크다.

 이 때문에 숲속의 집은 연중 이용객들이 줄을 서고 있으며 특히 여름 휴가철 수요가 급증해 단 몇 분 만에 예약이 종료될 정도다. 전남도에 따르면 현재 7월 중순부터 8월 하순까지는 90~100% 예약이 완료된 상태다.

 현재 전남도 내에는 여수 봉황산 자연휴양림을 포함해 11개소의 휴양림이 운영 중이며 신안 자은면의 다도해자연휴양림을 7월 말께 신규 개장할 예정이다.

 신안 다도해 자연휴양림은 숲 속에 위치한 다른 휴양림과 달리 휴양관 앞 쪽으로는 약 2km의 양산 해수욕장이 펼쳐져 있고 인근에는 백길, 분계 등 8개 해수욕장과 용이 승천했다는 천연담수호인 용소, 두봉산 등산로, 구영리 옹관고분 등 자연문화유적이 잘 보전돼 특색 있는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로 특수를 맞고 있는 순천 자연휴양림은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여가캠핑장 공모사업으로 선정돼 20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캐빈하우스 6동, 텐트하우스 24개 등 오토캠핑장을 조성 중이며 7월 말 개장 예정이다.

 전남도는 또 여름 휴가철 성수기를 대비해 도내 운영 중인 11개 휴양림을 대상으로 시설물 안전점검과 침구류, 먹는 물 관리실태 점검 등 손님맞이 준비를 마친 상태다.

 특히 자연휴양림이 단순한 휴식기능에 그치지 않고 연중 이용할 수 있는 숲해설가 28명, 숲생태관리인 6명 등을 배치해 숲해설과 체험·치유 활동을 적극 지원하는 등 이용객의 편의를 위해 최선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채정희 기자 goodi@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보기


댓글 0 | 댓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