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자치
경제
교육
복지
문화
전체보기

뉴스홈

최영태 광주교육감 예비후보 “교원 활동 자율권 보장” 공약

김우리 uri@gjdream.com | 2018-05-16 16:04:11

원래대로크게보기


최영태 광주시교육감 예비후보는 제37회 스승의 날을 맞이해 ‘교원 교육활동의 자율권 보장’과 ‘교육지원청의 교원 전문성 지원체계로 전환’, ‘교원업무경감 및 교원복지 확대’, 은퇴교원의 교육기부활동을 위한 ’지혜로운 은빛교사센터 설립’이라는 4대 교원 정책을 15일 발표했다.

최 예비후보는 “교원의 지위향상 및 교육활동 보호를 위한 특별법의 개정을 각시도교육감과 함께 추진하겠다”며 “교권을 침해당한 교원에 대한 지원조항을 신설하고, 법률지원 및 소송비용에 관한 지원조치를 보완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교무회의의 법제화를 추진하여, 학교민주주의와 교원 자율성의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겠다”는 것.

이어 최 후보는 “각 지역의 교육지원청을 학교지원기관으로 전환 개편하겠다”면서 “교원의 전문성 향상을 지원하고, 교권보호 지원기관으로 탈바꿈하고, 예산과 인력을 대폭 강화하겠다”고 다짐했다.

최 후보는 “교육청의 공모사업을 80% 감축하겠다. 교사가 수업과 학생에게만 전념할 수 있도록, 교육행정체계를 슬림화, 전산화, 전문화함으로써 공문서를 대폭 감축함으로써, 행정에서 ‘교수-활동’으로 학교를 지원하겠다”고도 약속했다.

그는 또 “교원의 건강 및 심리 상담을 지원하는 ‘교원 힐링센터’를 설치 운영하겠다”며 “수업과 학생지도 과정에서 건강과 마음의 상처를 입은 교사가 휴식하면서 심신을 회복할 수 있는 ‘특별휴가제도’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은퇴교원의 교육기부활동 플랫폼으로 ‘지혜로운 교사센터’를 설립 운영하겠다. ‘지혜로운 교사센터’는 퇴직교원의 인력풀과 경험을 공유함으로써, 퇴직교원의 전문성 및 풍부한 경험을 활용한 사회공헌과 기부문화를 활성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도 기대했다.
김우리 기자 uri@gjdream.com
< Copyrights ⓒ 광주드림&gjdream.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보기


댓글 0 | 댓글쓰기